TV (미드 등)

레코스의 미드, 미국 드라마, TV, 다큐멘터리, 리얼리티쇼, 영드 추천, 순위 페이지입니다. 별점 평가, 리뷰를 한 눈에 볼 수 있습니다.

좋아하는 미드에 투표하면 해당 작품의 순위가 올라가 상위에 노출되게 됩니다. 마음에 드는 작품이 나오면 투표하기를 눌러주세요.

별표 평가를 하면 나에게 맞는 작품을 추천받을 수 있어요.

회원가입을 하면 관심정보와 추천 정보를 저장할 수 있고 보다 정확한 맞춤 미드 추천이 가능해요.

미드 추천받기

넷플릭스 스트리밍 목록 / 왓챠 플레이 스트리밍 목록 / 아마존 프라임비디오 스트리밍 목록

 추가하기  투표순 최신순 평점순 인기순 별점 평가

더 많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이 추천 리스트를 공유해 주세요. :

  • 짐 크로우 법(1876년부터 1965년까지 시행한 미국 주법으로 옛날 남부 연맹에 있는 모든 공공기관에서 합법적으로 인종간 분리를 허가한 법) 시대를 배경으로 레티와 아티커스가 사

    라진 아버지를 여행을 떠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recos
  • recos
  • 친구의 권유로 VRMMO 게임을 시작했으나, 게임 지식이 부족하여 방어력에 특화된 캐릭터를 만들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애니메이션

    recos
  • 2020년 6월 tvN에서 방영을 시작한 드라마. 돈도 없고, 부모도 없고, 희망조차 없는 정신병동 보호사. 그에게 있는 거라곤 자폐 스펙트럼인 형 하나. 그저 한 달 월급으로 형

    과 배불리 먹고 두 다리 뻗고 잘 수만 있다면 그것으로 족하다는 남자 앞에 동화 속 마녀와 같은 이상한 여자 하나가 불쑥 등장한다. 칼 대신 펜을 휘둘러 동심을 지배하고 조종하는 아동문학계의 여왕. 더군다나 선천적 결핍으로 사랑의 감정을 알지 못하는 그녀가 하필 사랑을 거부하는 남자에게 운명적으로 꽂혀 버린다. 그렇게 시작된 피가 튀고 살이 에이는 전쟁 같은 밀당. 과연 이들의 살벌하면서도 아름다운 잔혹동화는 해피엔딩을 향해 갈 수 있을까?

    10 RCS recos

    • recos 3 주일 전

      생각보다 괜찮은 드라마네요 ^^


    • recos 1 주일 전

      ppl이 너무 많아요 ㅍㅍ


  • 14년차 생계형 독수공방 싱글맘 앞에 나쁜데 끌리는 놈, 짠한데 잘난 놈, 무서운데 섹시한 놈, 어린데 설레는 놈이 나타나며 펼쳐지는 사남(4男)초가 리부팅 로맨스. 영화사 엄지필

    름 PD이자 ‘14년차 싱글맘’인 애정. 어느 날, 믿었던 회사 대표에게 보증사기를 당해 뒤집어쓴 빚만 10억! 회사에 남은 거라곤 어느 무명 소설가의 판권 계약서뿐. 그런데 이 작품이 세계 3대 문학상을 수상한 천억만의 데뷔작? 대부업체 사장 파도는 애정에게 천억만과 톱스타 류진을 데려오는 조건으로 빚 청산과 100억 영화 투자를 약속하는데...

    10 RCS recos
  • 진실에 다가가려는 자와 은폐하려는 자들 간의 대결을 담은 리얼한 형사들의 세계를 그린 드라마. 5년 전 여대생과 형사를 살해한 범인을 추호의 의심 없이 체포했던 형사 강도창! 5년

    후, 엘리트 형사 오지혁이 강력 2팀으로 전입해 오면서 잊혀졌던 진실을 향한 증거들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진실에 다가가려는 자와 은폐하려는 자들 간의 불꽃 튀는 대결이 시작된다!

    10 RCS recos
  • 왓챠 플레이에서 보게 되었는데 정말 재미있게 봤습니다.

    요즘은 영화나 드라마 10분 정도 보다 끄게 되는데 나의 눈부신 친구는 시즌 2를 정주행해버렸습니다.

    너무나 강렬하고 아

    름다운 이야기였습니다. 여운이 꽤 강하게 남는군요.

    다만 논란이 될만한 부분이나 선정적인 부분도 있어서 완벽하다고는 말하지는 못하겠군요.

    얼굴없는 작가 엘레나 페렌테의 소설 나폴리 시리즈 4부작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입니다.

    시즌 1은 1부인 나의 눈부신 친구 시즌 2는 2부인 새로운 이름의 이야기를 그려냈습니다. 시즌 2만으로도 꽤 완결성있는 느낌이었습니다.

    시즌 3는 3부인 떠나간 자와 머무른 자를 바탕으로 만들어질 예정이라고 합니다.

    실화는 아니고 작가의 자전적인 이야기가 녹아든 작품같네요.

    1950년대 이탈리아를 배경으로 서민 지역에 살고 있는 두 소녀 엘레나와 릴라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

    어려서부터 영특한 릴라와 엘레나가 서로 영향을 주고 받으며 치열하게 살아가는 이야기입니다.

    강추입니다!

    40 RCS recos

    • recos 4 주일 전

      요즘 제가 최고로 꼽는 드라마 입니다. 책으로도 다 읽었어요~


<나를 위한 맞춤 추천>
별표 평가를 하고 나에게 맞는 TV (미드 등) 작품을 추천 받아보세요.
추천 받기 머신러닝 추천받기

TV (미드 등) 태그로 찾아보기